조연희
<p>서로 까내리기 보다는 각자의 잘못을 인정하고, 내면을 가꾸도록 노력하는 사람이 나라의 원수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p>
1
1
0
댓글을 남겨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