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고 박제
김보민
<p> 소규모 학교가 사라져가는 안타까운 현실과, 이를 막기 위해서 열심히 현장에서 노력하고 계시는 작은학교연대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습니다. 소규모 학교에서 비로소 아이들이 마을과 함께 자랄 수 있고, 온전한 성장을 할 수 있다는 것을 배웠습니다. 저 또한 교사가 되어 진정한 배움이 일어나는 작은 학교를 지키는 가치 있는 일을 해보고 싶다고 생각했습니다!</p>
5조
소규모
4
공감 4
댓글 0
댓글을 남겨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