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채영
<p>학벌주의와 이를 바탕으로 한 대학의 서열화가 사라지고 현재의 입시 제도가 개편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좋은 대학을 가기 위해 노력하는 현재의 입시 제도가 존재하는 이상 우리의 교육 목표를 달성하기란 사실상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우리가 학벌주의에 중심을 두는 것이 아닌, 개인이 어떠한 인간으로 성장하는지에 대해 중심을 두어야 우리의 교육 목표를 달성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p>
6조
0
0
0
댓글을 남겨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