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래
<p>유방암은 암도 아니래. 너는 왜 몰랐니. 이말을 제일 많이 들었던 저로선 견디기 힘들었던것 같습니다. 걸리고 싶어서 걸린것도 아니고 열심히 살았는데 세상은 불공평한 생각밖에 들지 않아 지금도 가끔 견디기 힘듭니다.</p>
5
5
0
댓글을 남겨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