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표

[대학 등록금 반환 ③] 등록금을 반환한다면 얼마나 돌려줘야 할까요?

2022.07.27
200

어떤 상황인가요?

코로나 시대가 장기화됨에 따라 대학 교육이 온라인(비대면)으로 이루어지고 있어 2020년 1학기 등록금 일부를 반환해야 한다는 주장이 힘을 얻고 있습니다.

- 👩🏻‍💻학생: 전국대학생회네트워크(전대넷), 등록금반환운동본부 등 여러 곳에서 등록금 반환 운동을 하고 있어요. 대학과 교육부에서 충분한 답을 내놓지 않으면서 등록금 반환 운동은 소송으로 번진 상황이에요. 대학교에는 채무불이행, 계약조건 불충분 이행으로 등록금의 25% 반환을 요구하였고, 교육부에 대해서는 위자료 명목으로 10만 원을 청구하였어요.

- 🏫 대학: 건국대, 한성대 등이 30여 곳이 일부 등록금(상반기 등록금 10% 내외)을 특별장학금 또는 2학기 할인으로 반환하기로 했어요. 하지만 대부분의 대학은 답변을 내지 않고 있어요. 정부가 대학혁신지원사업비에 해당하는 대학을 우회적으로 지원하고 있는데, 사실 대학들은 정부가 재정지원 카드로 대학을 컨트롤하는 건 아닌가 싶어 편하지만은 않은 상황이에요.

- 👨🏻‍⚖️ 정부: 교육부는 여러 대학교와 논의한 끝에 10월 중 ‘대학혁신지원사업비' 총 1,000억 원을 지원(재단 적립금 1,000억 원 이상인 곳 제외)하기로 했어요. 대학이 등록금 일부를 반환하거나 장학금 등으로 학생을 지원하면, 정부가 해당 대학을 돕는 우회적 지원으로, 정부는 이 예산을 대학이 어떤 자구안을 내놓는지 평가한 후 지원하겠다 밝혔어요.
국민권익위원회는 올해 1,380건에 달하는 대학등록금 환불 민원을 받았어요. 지난 8월 24일부터 대학등록금 반환 관련 국민의 의견을 수렴하는 공론장을 진행하며, 제도 개선과 정책 제안을 할 예정이에요.

대학 등록금 반환, 한국만의 문제가 아닙니다.
- 🇬🇧영국: 의회 청원사이트에 ‘등록금 반환’ 등장, 34만 명 동의
- 🇺🇸미국: 학생들이 대학에 등록금 반환 소송 제기 (60여 곳)

어떤 주장들이 있나요?

* 대학등록금 수준: 대학 등록금은 대학과 전공에 따라 편차가 있지만, 대학알리미에 공시된 전국 대학 한 학기 등록금 평균은 약 671만 원으로 집계됐어요. (출처: 법률방송뉴스)

1. 10% 이내 반환
- 현재 대학교에서 반환 진행하고 있는 금액, 대부분이 10% 내외로 반환이 진행되고 있어요.
- 부산대, 인천대, 전북대, 충북대 등 일부 국립대들은 1학기 등록금의 10%를 반환, 사립대 중 동의대, 경남대, 단국대, 명지대, 대구대, 전주대(10%) 반환했어요. 등록금 실 납부 금액의 10% 이상을 돌려준 곳은 소수(조선대, 11.5%)에 불과하죠.

2. 25% 이내 반환
- 전국대학생회네트워크(전대넷)에서는 대학의 채무불이행, 계약조건 불충분이행을 이유로 사립대 학생 1인당 100만 원, 국공립대 학생에게는 50만 원씩 반환을 요구해요. 등록금의 약 14~16% 정도인 셈이죠.
- 민생경제연구소 안진걸 소장: 전액 환불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나 학기를 네 달로 놓고 보면 사립대 기준 등록금 100만 원 정도를 책정해서 환불하는 것은 가능해요. 응답하라! 국회가 민심에 응답하라.’ 캠페인을 했을 때, 응답자가 요구하는 금액은 100만 원(국공립은 80만 원) 안팎이더라고요. 고등교육법 산하의 등록금 규칙을 살피면‘천재지변 등에는 등록금을 감액할 수 있다.’고 나오죠. 코로나19는 천재지변으로 교육부가 감액을 권고할 수 있고, 중앙정부 50%, 사립대 50% 매칭 펀드로 환불할 수 있지 않을까 해요.

3. 50% 이내 반환
- 오프라인 형태와 관계없이 대학 교육은 진행 되고 있죠. 그렇지만 보조적인 혜택이 충분하지 못하고 어느정도 교육을 받고 있기 때문에 반액 환불이 적당하다고 봐요.
- 전대넷에서 학생들 대상으로 설문조사 했을 때 등록금에 비례해서 반환해야한다는 의견이고 50%가장 많이 나왔어요.”

4. 대학별 전공별 다름
- 등록금의 구성 요소가 학교별, 전공별로 다르기 때문에 이를 따져 책정해야한다고 생각해요.

대학 등록금 반환한다면 얼마나 돌려줘야 할까요?

투표와 제안 남기기로 여러분의 의견을 자유롭게 나눠주세요.

📚 관련 자료 더 살펴보기
- 전북대, 국립대 첫 등록금 10% 환불 (동아일보) 링크
- 코로나가 천재지변이어도 감면은 안 된다?... 등록금 반환 집단소송 법적 쟁점과 전망 (법률방송뉴스) 링크
- 전다현 ”등록금 절반 돌려달라 소송, 교육부도 나서라” (연합뉴스) 링크
- '질 낮은 온라인 수업'에 뿔난 대학생들..."최소 25% 환불해야" (뉴스핌) 링크
- 사실상 대학등록금 100만 원 감면은 “현실적으로 가능한 안” (YTN) 링크

댓글

시스
0

예기치 않은 상황을 고려해서 타협점을 찾는 것이 필요해 보입니다. 다만 실제로 어느 정도로 대학이 비용이 들었는지 가능한한 투명하게 공개해서 선을 결정한다면 더 좋겠습니다.

도란
0

25%를 우선 모두 지급하고 추가 논의가 되면 좋겠어요. 빠른 환급, 모두에게 환급을 위해서요.

트리
0

기본적으로 등록금에는 실습비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실습,실험을 많이 하는 과일수록 당연히 이는 더 많이 내게 되어 있죠. 100% 이론만으로 진행되는 과도 있구요. 이에 따라 교육의 질은 달라진다고 생각해요. 그 부분을 명확히해야 학생들이 등록금을 반환받을때 납득할 수 있을 것 같네요.

제이
0

@fg1114@naver.com 대학마다 재정상태가 다르지만, 기본적으로 학생들이 원하는 만큼 환불해줘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 기반에는 학생들이 학교에서 제공하는 자료에 의한 의견이 모여있어야겠지요. fg1114님의 의견에 동의하며 추가의견 달아봅니다.

fg1114
0

퍼센트를 다르게 할 경우 형평성 문제가 불거질 여지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산정기준과 등록금 관련 정보 고지 등의 절차가 필요한데, 이 과정에서 행정력과 시간이 소모될 것입니다. 분명 대학교 측에 부담이 되는 만큼 현실적으로 50퍼센트 내지는 30퍼센트 가량 환불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단디
0

사실 학교마다, 전공마다 등록금 산정 기준 공개가 먼저 일텐데요. 이런 정보가 투명하게 공개가 되면 코로나 이후 실제 얼만큼 대학이 비용을 지출했는지도 파악이 될 것이고요. 거기에 따라 환불 범위가 정해져야 하지 않을까요?

(+추가)

학교별 전공별 차등 반환에서
50% 이상 반환으로 의견을 바뀹니다.
최근 안산시에서 반값등록금 지원에 나섰더라고요.
모든 지자체가 할 수는 없겠지만 가능한 방법이 있는거네요.
장기적으로 학생 학교 지역사회가 동의할 수 있는 수준의 등록금 결정 과정이 마련되고 거계부담도 완화되몀 좋겠습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