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호
우리는 불안감에 휩싸여 도전할 수 없는 사회이고, 눈 앞의 경쟁에만 몰두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옆을 볼 수 없는 사회가 되었다.
#사회안전망부재 #소통부족
0
0
0
댓글을 남겨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